조회 수 47306 추천 수 0 2014.10.28 08:38:46

어제 새벽내내 꿈속에서 잃어버린 신발을 찾으러 돌아다녔다.

마침 결혼 기념일이었고 무신경한 남편이 원망스러 저녁내내 골을냈다.

그리고 마왕이 갔다.


내 잃어버린 신발은 마왕일까 남편일까.


꿈보단 지금 행복이라던

익숙하지 않은 것이 옳지 않은건 아니라는

그의 어록이 온 뉴스를 도배하고 있네


맘 저리다.

List of Articles
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
254 깨달음 id: 모노 2020-09-07 28975
253 그소리가 그소리 imagefile id: 모노 2020-06-10 29643
252 오늘 imagefile id: 모노 2020-06-07 29199
251 커뮤니테이션 id: 모노 2018-05-25 32385
250 봉사활동 id: 모노 2018-05-19 32422
249 한글떼기 id: 모노 2017-04-07 40377
248 분석가 id: 모노 2017-03-04 40291
247 인생 리더 id: 모노 2016-05-06 43865
246 학교 id: 모노 2016-03-30 44986
245 청춘 id: 모노 2016-02-02 45377
244 팔찌만들기 id: 모노 2015-08-31 47312
243 오랫만의 기록 id: 모노 2015-08-18 47245
242 연휴 id: 모노 2015-05-26 48517
241 서른 일곱의 어버이날 id: 모노 2015-05-08 48025
240 심심 id: 모노 2014-11-07 47891
» id: 모노 2014-10-28 47306
238 오늘 하루 id: 모노 2014-10-23 47055
237 다이어트 id: 모노 2014-10-08 47619
236 왜 나는 id: 모노 2014-10-07 49790
235 id: 모노 2014-10-07 47853

XE Login

OpenID Login